'1경기에 12골?'...UCL, 앞으로 깨지기 어려운 기록들

209 0 0 2020-04-30 10:25:5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오종헌 기자= 영국 현지 매체에서 그동안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에서 나왔던 역대급 기록들을 공개했다.

영국 '기브미스포츠'는 29일 "UCL은 축구에서 가장 권위 있는 대회 중 하나다. 어떤 선수들은 국가대표로 월드컵에 우승하는 것보다 챔피언스리그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리는 것을 더 원한다. 챔피언스리그가 언제 재개될지 모르는 상황에서 절대 깨지지 않을 역대 기록들을 선정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에 처음 언급한 기록은 최단시간 해트트릭이었다. 바페팀비 고미스는 올림피크 리옹에서뛰던 시절 2011-12시즌 UCL D조 6차전 디나모 자그레브와 경기에서 8분 만에 해트트릭을 작성했다. 고미스는 전반 45분 팀의 동점골을 시작으로 후반 3분과 7분 득점포를 터뜨렸다.

최연소 해트트릭의 주인공은 레알 마드리드의 라울 곤잘레스다. 라울은 헝가리 페렌치바로시를 상대로 18살 114일의 나이에 해트트릭을 기록했다. 이어 파리생제르망의 르뱅 쿠르자와가 2017-18시즌 안더레흐트를 상대로 3골을 터뜨리며 수비수 최다골 기록을 차지했다.

단일 시즌 최다골 기록의 주인공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였다. 호날두는 2013-14시즌 결승전 1골을 포함해 총 17골을 터뜨렸다. 결승까지 조별리그 9골을 시작으로 16강전 4골, 8강 1골, 준결승 2골을 기록하며 대회 내내 쉬지 않고 득점을 올렸다.

이어 토너먼트 단일 경기 최다골은 메시였다. 메시는 2011-12시즌 UCL 16강 2차전에서 레버쿠젠을 상대로 5골을 기록했다. 당시 메시는 1차전에서 1골을 넣었고 2차전에서는 무려 5번이나 레버쿠젠의 골망을 흔들며 총 6득점을 올렸다.

다음은 아스널에서 뛰었던 골키퍼 얀스 레만의 10경기 연속 클린시트 기록이었다. 레만은 2005년 10월부터 2006년 4월까지 단 1골도 실점하지 않았다. 다음 기록도 골키퍼가 만들어낸 기록이었다. 바이에른 뮌헨에서 활약했던 한스 요르그 버트는 UCL 통산 3골을 득점했다.

최고령 선수도 골키퍼가 차지했다. 2007-08시즌 라치오의 골키퍼 마르코 발로타는 43세 253일의 나이로 레알 마드리드와 조별리그 최종전에 출전했다. 이어 단일 경기 최다 점수 기록이 언급됐다. 2016-17시즌 도르트문트와 레기아는 스코어 8-4로 총합 12골이나 터진 화끈한 경기를 선보였다.

마지막으로 1경기 최다 관중 입장 기록은 1994-95시즌에 나왔다. 당시 바르셀로나의 홈 경기장인캄프 누에서 열린 바르셀로나와 파리생제르망의 경기에는 무려 11만 5,500명이 입장했다. 캄프 누의 좌석 수는 99,354석이다.

# UCL에서 나왔던 앞으로 깨지기 어려운 기록 TOP10 (기브미스포츠 선정)

- 최단 시간 해트트릭 : 바페팀비 고미스(vs 디나모 자그레브) 8분

- 최연소 해트트릭 : 라울 곤잘레스(vs 페렌치바로시) 18세 114일

- 단일 시즌 최다 득점 : 크리스티아누 호날두(2013-14시즌 17득점)

- 토너먼트 단일 경기 최다 득점 : 리오넬 메시(vs 레버쿠젠) 5골

- 단일 경기 수비수 최다 득점 : 르뱅 쿠르자와(vs 안더레흐트) 3골

- 최다 클린시트 : 얀스 레만(10경기, 2005년 10월~2016년 4월)

- 골키퍼 최다 득점 : 한스-요르그 버트 3골

- 최고령 출전 선수 : 마르코 발로타 43세 253일

- 단일 경기 최다 점수 : 12골(2016-17시즌 도르트문트 vs 레기아)

- 단일 경기 최다 관중 : 11만 5,500명(캄프 누, 바르셀로나 vs 파리생제르망) 

2020-04-30 11:11:46

좋은 기사다

답글
0
0
▲ 답글 접기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4595
EPL 관계자, 리그 재개에 분노..."구단에서 누구 하나 죽어야 멈추나?" + 1 아이언맨
20-05-01 10:43
4594
금일 국야 + 1 극혐
20-05-01 09:16
4593
英매체 "21세기 아시아 최강은 일본, 유럽 많이 진출해 미래 밝아" + 2 음바페
20-05-01 08:14
4592
즐거운 금요일입니다. + 2 크롬
20-05-01 07:21
4591
"비상사태 연장, NPB 개막 7월로 또 연기 전망" 日언론 미니언즈
20-05-01 06:07
4590
겁나게 왜 목이 안프냐? + 1 킁킁
20-05-01 04:55
4589
짐작해본 리버풀의 속내. '비나이다, 리그앙만 같아라' + 2 스킬쩐내
20-05-01 03:47
4588
미국도 여러 방법이 나오는구나 + 2 갓커리
20-05-01 02:15
4587
k리그 중계권 많이 팔리겠네 ㅋ + 2 날강두
20-05-01 00:50
4586
롤승강전 이아이언
20-04-30 23:36
4585
프랑스 리그앙 조기 종료, PSG 우승...마르세유-렌 'UCL 진출' + 1 롤다이아
20-04-30 22:11
4584
몰랐는데 오늘부터 개 많이 쉬네 + 2 손예진
20-04-30 20:56
4583
차 겁나 밀리겠죠 + 2 애플
20-04-30 19:07
4582
탬파베이, 'MLB 최초' 직원 수백 명 일시 해고 가츠동
20-04-30 18:02
4581
근대 농구는 종료한것인가요?? 픽샤워
20-04-30 17:26
4580
오늘 날씨 참 좋네 !!! + 1 장사꾼
20-04-30 16:04
4579
첼시, '첼시 유스' 데클란 라이스에 영입 제안했지만 퇴짜 맞아 + 1 소주반샷
20-04-30 15:41
4578
결심한 맨유, 산초에게 등번호 7번 제안 + 1 철구
20-04-30 14:04
4577
심심해 죽겠네.. + 2 호랑이
20-04-30 13:06
4576
손흥민 EPL 연봉 23위…'살라보다 적고 마네보다 많네' + 3 손나은
20-04-30 12:08
4575
코로나 19 슬슬 잠잠해지는군 !! + 3 가습기
20-04-30 11:13
VIEW
'1경기에 12골?'...UCL, 앞으로 깨지기 어려운 기록들 + 1 극혐
20-04-30 10:25
4573
드디어 연휴 시작이다 @@@@@ + 2 미니언즈
20-04-30 09:26
4572
존 오셰이와 함께 뛴 최고의 18인 팀에 박지성 포함 + 2 물음표
20-04-30 08: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