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매체 “푸이그, NL 지명타자 도입 시 최적의 영입”

136 0 0 2020-05-14 17:10:2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매경닷컴 MK스포츠 김성범 기자

메이저리그(MLB) FA 외야수 야시엘 푸이그(30)가 뜻밖의 수혜를 입을까. 현지 매체는 내셔널리그(NL) 지명타자 도입 시 푸이그가 영입 자원으로 떠오를 수 있다고 내다봤다.

미국 ‘MLB트레이드루머스’는 14일(한국시간) ‘NL에 잠재적으로 기여할 수 있는 지명타자 자원 6인’을 집중조명했다. 푸이그는 우익수와 지명타자를 오갈 수 있는 자원이라고 여겼다.

‘MLB트레이드루머스’는 “푸이그는 지난 시즌에도 완벽히 좋은 수비형 우익수였다”라며 “팀은 그 이유로 그를 주전 지명타자로 보지 않을 수 있다. 하지만 외야수가 정해져 있다면 푸이그를 지명타자 겸 우익수 수비 옵션으로 기용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미국 MLB트레이드루머스는 푸이그가 내셔널리그 지명타자 도입 시 영입 자원이 될 수 있다고 바라봤다. 사진=AFPBBNews=News1이어 “푸이그는 지명타자와 코너 외야를 순환할 수 있다. 단편적인 외야 옵션을 가진 샌프란시스코가 푸이그와 연결되기도 했다. NL 지명타자 도입은 적어도 푸이그가 샌프란시스코 혹은 다른 곳에 갈 수 있는 가능성을 해치지 않을 것이다”라고 바라봤다.

매년 투수의 부상 방지를 목적으로 꾸준히 제기된 NL 지명타자 제도 도입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급물살을 타고 있다. 시즌 준비가 여의치 않아 여느 해보다 부상 위험도가 높은 상태. 이 상황을 두고 ‘디어슬레틱’은 "메이저리그 노사 모두 이 특이한 경우에 몇 가지 전통적이지 않은 아이디어들이 통할지를 확인할 수 있는 시기라는 것에 동의하고 있다"라고 새 제도 탄생에 무게를 실었다.

푸이그는 2019시즌 신시내티 레즈와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에서 뛰며 149경기 타율 0.267 24홈런 84타점 19도루를 기록했다. 그간의 행실이 발목을 잡아 계약을 맺지 못했지만, 타격과 송구 능력은 건재하다.

한편 ‘MLB트레이드루머스’는 푸이그 외 지명타자 자원으로 호세 바티스타, 마크 트럼보, 멜키 카브레라, 핸리 라미레즈, 루카스 두다 등을 꼽았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4896
곰방 아침이네 해적
20-05-15 06:24
4895
추신수, 메이저리그 성급한 개막에 우려 표시 + 1 장사꾼
20-05-15 05:14
4894
드뎌 주말에 해외축구도 하는구나 + 1 순대국
20-05-15 03:42
4893
맨유, ‘928억’에 뎀벨레 영입 합의 + 2 픽도리
20-05-15 01:52
4892
요즘 + 1 탈퇴한회원
20-05-15 00:47
4891
야식 드세요 + 1 질주머신
20-05-15 00:34
4890
또 꽝이네 + 2 와꾸대장봉준
20-05-14 23:06
4889
발렌시아가 이강인과 재계약을 맺고 임대 보내려는 이유 + 1 철구
20-05-14 21:33
4888
기아 가능성 없냐 ? + 2 손예진
20-05-14 20:23
4887
롯데 오늘도 승 가야지 + 2 애플
20-05-14 19:26
4886
키움 모터 부진 와이프 때문? 14일 삼성전 선발 제외 롤다이아
20-05-14 18:11
VIEW
美매체 “푸이그, NL 지명타자 도입 시 최적의 영입” 조현
20-05-14 17:10
4884
6년전 오늘 해버지 은퇴함 ㅋㅋㅋㅋ + 1 가츠동
20-05-14 16:40
4883
이틀 있으면 분데스리가도 다시 하네요 !! + 1 이아이언
20-05-14 15:08
4882
'6월 재개 움직임' EPL, 감독들은 반대...'너무 성급해, 훈련 더 필요' + 1 6시내고환
20-05-14 15:06
4881
5월 14일 KBO 종합픽 홀짝
20-05-14 14:11
4880
스트레이트 개꿀 + 1 가터벨트
20-05-14 13:36
4879
'중립 NO' EPL, 재개 시 홈&원정 방식 진행 가능성↑ + 2 캡틴아메리카
20-05-14 13:08
4878
즐거운하루되세요 탈퇴한회원
20-05-14 12:55
4877
바르사, 유벤투스 빅딜 협상 중 발끈 "더 용은 안돼" + 1 호랑이
20-05-14 12:26
4876
이번주는 분데스리가도 경기있네 + 1 음바페
20-05-14 11:35
4875
伊 세리에 A, 6월 재개 목표 표명… 현실적으로 가능할까? + 2 디아블로잠브
20-05-14 10:25
4874
어제 SK 개털렸네ㅡㅡ + 1 미니언즈
20-05-14 09:26
4873
델레 알리, 칼 든 강도에게 자택 습격…얼굴에 경미한 부상 + 2 물음표
20-05-14 08: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