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킬로이, 14억원짜리 웨지샷

257 0 0 2020-05-19 04:21:4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웨지샷 한 번에 승부는 물론 110만 달러(약 13억6000만 원)의 향방이 갈렸다.

남자 골프 세계랭킹 1위 로리 매킬로이(31·북아일랜드·사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자선 2 대 2 스킨스 대회에서 결정적인 웨지샷으로 승리를 이끌었다.

매킬로이는 18일 미국 플로리다주 주노비치 세미놀GC(파72)에서 열린 ‘테일러메이드 드라이빙 릴리프’ 대회에서 세계 5위 더스틴 존슨(36)과 함께 한 조를 이뤄 총상금 300만 달러(약 37억 원) 중 185만 달러(약 22억8000만 원)를 따냈다. 115만 달러를 획득한 리키 파울러(32·미국·27위)-매슈 울프(21·미국·110위) 조를 꺾었다.

매킬로이와 존슨은 미국간호사재단에, 오클라호마 주립대 동문인 파울러와 울프는 미국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각각 상금을 기부한다. 홀에 걸린 상금 외에도 언더파나 롱 드라이브 보너스 등으로 매킬로이와 존슨은 22만5000달러(약 2억8000만 원), 파울러와 울프는 81만 달러(약 10억 원)를 더 획득했다. 3월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이후 두 달 만에 정상급 선수들이 모인 자선 경기에 팬들도 환호했다. 파트너사와 개인 후원 등으로 550만 달러(약 68억 원)가 넘는 기부금이 모였다.

매킬로이, 존슨의 우세 평가에도 경기는 팽팽하게 진행됐다. 특히 파울러가 버디 7개를 잡아내며 좋은 경기감각을 뽐냈다. 경기 후반 13∼18번홀에서 승자를 가리지 못하면서 누적 상금 110만 달러를 걸고 17번홀에서 125야드 길이 니어핀으로 연장 승부를 했다. 결국 매킬로이가 웨지샷을 홀 3m 거리에 안착시키면서 승부에 마침표를 찍었다.

코로나19 예방 차원에서 이날 선수들은 캐디 없이 직접 캐디백을 멨다. 그린에서도 직접 볼을 닦았다. 벙커에는 고무래를 두지 않아 발로 모래를 고르기도 했다. 네 선수 모두 정규대회 때는 허용되지 않는 반바지를 입어 눈길을 끌었다. 방송용 마이크도 찬 채 경기를 펼쳤다. 깃대는 경기 진행 요원 한 명이 전담해서 뽑았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4980
5/19일 국야 결과 올나잇농협
20-05-19 22:30
4979
아....제발 엔씨 힘내라~!!!! + 1 앗살라
20-05-19 22:15
4978
첫 출전' 지동원, 첫 술에 배부르랴...마인츠 감독 "이제 첫 경기일 뿐" 닥터최
20-05-19 21:28
4977
흥국생명 적응해가는 이다영 “더 성장한 모습 보여드릴게요 찌끄레기
20-05-19 20:43
4976
자동차 탄 터커’ KIA 윌리엄스 감독 “MLB는 100만 달러 이벤트도 6시내고환
20-05-19 20:14
4975
알렉스 송의 솔직고백, "바르셀로나 간 건 순전히 돈 때문" 원빈해설위원
20-05-19 19:33
4974
오늘 국야~ 픽샤워
20-05-19 19:17
4973
저녁 맛있게 드세요 조폭최순실
20-05-19 18:09
4972
‘무관중 개막’ 시동 거는 MLB + 1 원빈해설위원
20-05-19 17:04
4971
사실 포커 얘기도 처음 올려보면서 글 남겨보는데 푸념 비슷한 것 같긴 하다 + 2 자영업힘내세요
20-05-19 16:19
4970
금일야구 와꾸대장봉준
20-05-19 15:34
4969
5월 19일 KBO 종합픽 올나잇농협
20-05-19 14:57
4968
날씨가 이상하다 + 1 못난이
20-05-19 14:49
4967
조연주 귀엽네요 가터벨트
20-05-19 13:12
4966
소윤주 에이전트 "올여름 바르셀로나 이적 가능" + 1 호랑이
20-05-19 13:00
4965
분데스리가 라도 열려서 다행이다 ㅇㅇ + 2 음바페
20-05-19 11:08
4964
베컴 "은퇴한지 벌써 7년...난 여전히 그라운드가 그립다" + 2 캡틴아메리카
20-05-19 10:20
4963
[SC핫포커스]'타율 0.372' 이대호vs'선발 제외' 김태균, 명암 갈린 82년생 동갑내기 맞대결 + 3 물음표
20-05-19 09:23
4962
비가 많이 오네요 ~ + 1 디아블로잠브
20-05-19 08:48
4961
즐거운 화요일입니다.! + 1 크롬
20-05-19 07:24
VIEW
매킬로이, 14억원짜리 웨지샷 6시내고환
20-05-19 04:21
4959
오디오로 중계된 비디오 판독의 허술함 치타
20-05-19 03:13
4958
안성 쉼터' 운영 경고·회계는 F등급…정의연 의혹 눈덩이(종합) 뉴스보이
20-05-19 02:36
4957
감독' 제라드, 2위로 스코틀랜드 리그 조기 마감 불쌍한영자
20-05-19 0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