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 올여름 큰 결정 내려야 할 수도” (西 매체)

132 0 0 2020-05-30 01:31:3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스페인 매체가 오는 여름 이강인이 선택의 기로에 놓일 것이라 말했다.

‘풋볼 에스파냐’는 29일(한국시간) 이강인의 미래에 관해 이야기했다.

올 시즌 이강인은 다소 험난한 시간을 보냈다.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골든볼을 수상하며 기대감을 키웠다. 하지만 팀 내 경쟁에서 우위를 점하지 못했다. 또 부상까지 겹치며 리그 11경기 출전에 그쳤다. 그중 9경기는 교체 투입이었다.

매체는 “알베르트 셀라데스 감독이 팀에 부임했을 때 이강인은 주요 수혜자 중 한 명이었다. 항상 밝은 재능으로 여겨졌고 더 많은 출전 시간을 받았다”라며 순항하던 이강인의 모습을 말했다.

이어 “이강인은 선발 출전이 보장된 선수는 아니었다. 하지만 꾸준히 벤치에 앉았다”라고 덧붙였다.

매체는 이강인의 힘든 시간도 말했다. “12월 부상으로 이탈한 그는 출전 기회가 점차 줄었다. 그는 셀라데스 감독의 신뢰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했다”라고 설명했다.

매체는 “이강인은 1월부터 3월까지 11차례 부름을 받았다. 하지만 정작 선발로 경기에 나선 건 3부리그 팀을 상대로 한두 번뿐이었다”라며 힘든 상황을 말했다.

‘풋볼 에스파냐’는 이강인이 중대한 결정 앞에 놓일 것이라 말했다. 매체는 “이강인은 아직 10대고 더 많은 일이 있을 것이다. 하지만 오는 여름 커리어에 있어 큰 결정을 해야 할지 모른다”라며 어느 때보다 중요한 여름을 보낼 것이라 예상했다. 



2020-05-30 04:19:38

팀을 잘 만나는것도 운인듯

답글
0
0
▲ 답글 접기
2020-05-30 03:01:26

이적에 한표

답글
0
0
▲ 답글 접기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5221
진짜 짜증나게 한경기 낙이네 + 2 손예진
20-05-30 22:17
5220
nc오늘은 이겨야지 + 2 애플
20-05-30 19:00
5219
루크 쇼, "팀에서 가장 센 선수는 맥토미니-튀앙제브" + 1 호랑이
20-05-30 11:18
5218
13억 넘게 탈세한 코스타, 징역 6개월 구형 + 1 극혐
20-05-30 10:33
5217
축구경기 하나도 적중한게 없네 ㅋㅋ ㅅㅂ + 1 미니언즈
20-05-30 09:50
5216
MLB 드래프트, 6월 10~11일 이틀간 진행 + 1 물음표
20-05-30 08:40
5215
즐거운 토요일 아침니다.~ 크롬
20-05-30 07:13
5214
PSG 이어 AC밀란도 쿠보 노린다 롤다이아
20-05-30 06:34
5213
오늘 경기 많은 주말이네요 + 1 조현
20-05-30 05:36
5212
이번주말도 역시 스케줄 없음 + 2 앗살라
20-05-30 04:18
5211
장어 먹구 시퍼 + 2 닥터최
20-05-30 03:00
VIEW
“이강인, 올여름 큰 결정 내려야 할 수도” (西 매체) + 2 찌끄레기
20-05-30 01:31
5209
레버쿠젠 승 가즈아 + 1 6시내고환
20-05-30 00:24
5208
더 용, 더 리흐트 바르사행 물밑 작업? + 2 불쌍한영자
20-05-29 21:58
5207
5/29 KBO 결과 팀퍼시픽홀짝
20-05-29 21:30
5206
불안불안허다 + 1 간빠이
20-05-29 20:43
5205
엔씨는 오늘도 무적인가 + 2 불도저
20-05-29 19:39
5204
롤 4강전 누가 올라가지? 픽샤워
20-05-29 18:02
5203
카세미루vs캉테vs부스케츠, 당신의 원 픽은? + 1 치타
20-05-29 17:09
5202
금일 국야 + 2 조현
20-05-29 16:24
5201
대구 공식발표, 국가대표 GK 구성윤 영입 + 3 사이타마
20-05-29 15:15
5200
5월 29일 KBO 종합픽 팀퍼시픽홀짝
20-05-29 14:41
5199
“최원준? NO!” 윌리엄스 감독은 어느 때보다 단호했다 + 2 노랑색옷사고시퐁
20-05-29 14:07
5198
요키시 알칸타라 루친스키 + 1 뉴스보이
20-05-29 13: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