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르너-하베르츠 대단하지" 클롭이 군침만 흘리는 이유

483 0 0 2020-06-07 13:36:5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티모 베르너[스포티비뉴스=유현태 기자] 위르겐 클롭 감독이 티모 베르너(RB라이프치히), 카이 하베르츠(바이엘레버쿠젠)에 대한 관심을 사실상 인정했다. 하지만 영입 시도가 어려운 현실도 인정했다.

 

리버풀은 2019-20시즌 프리미어리그 우승까지 단 2승을 남겼다. 2018-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에 이어 30년 만에 리그 우승을 차지할 것이 사실상 확정된 상황. 리버풀은 전력 보강을 하며 전성기를 유지하려는 구상을 했다.

 

가장 잘 알려진 목표는 독일 대표팀의 스트라이커 베르너였다. 베르너는 2016-17시즌부터 4시즌을 분데스리가에서 뛰면서 123경기에서 85골을 터뜨린 골잡이다. 빠른 발과 정확한 마무리 능력이 뛰어나다는 평가다. 리버풀은 기존의 모하메드 살라, 사디오 마네, 호베르투 피르미누 스리톱에 베르너까지 더해 막강한 공격진을 꾸린다는 구상이었다.

 

여기에 독일의 떠오르는 샛별 카이 하베르츠 역시 영입을 고려한다는 보도가 이어졌다. 하베르츠는 20살의 어린 선수지만 벌써 분데스리가에서 4시즌을 보내고 있다. 레버쿠젠 소속으로 벌써 143경기에 나서 43골과 30도움을 기록한 공격형 미드필더다.

 

리버풀의 사령탑 위르겐 클롭 감독은 7일(한국 시간) 스포츠 전문 매체 '스카이스포츠 독일'과 인터뷰에서 "지구상엔 뛰어난 선수들이 많다. 티모 베르너는 굉장한 선수고, 카이 하베르츠 역시 엄청난 선수"라고 밝혔다. 사실상 리버풀이 두 선수 영입 관심을 두고 있다는 것을 인정한 셈.

 

문제는 역시 이적 성사 여부다. 코로나19로 리그 일정이 늦춰지고, 구단 수익이 감소하는 등 각종 변수가 발생하고 있다. 클롭 감독은 "적절한 시기, 기회, 모든 것이 맞아 떨어져야 한다. 6,7주 전 우리는 올해 다시 경기를 할 수 있을지 몰랐다. 시즌의 '후반전'을 치르지 않았다면, '좋아, 언제 축구가 다시 시작되는거지?' 라고 생각했을 것이다. 그리고 이제서야 곧 시작한다"며 현재 상황이 지나치게 불안하다고 주장했다.

 

이어 "모든 것이 이미 안정을 찾은 것처럼 행동한다. 하지만 그렇지 않다. 우리는 축구를 다시 할 수 있도록 남겨둔 여지를 활용하고 있다. 그 외의 모든 것들은 어떻게 되는지 지켜볼 순간이다. 모든 것이 미래에 좋을 것이라고 말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선수 이적을 추진하기엔 이전과 사정이 달라졌다는 주장이다.

 

현재 베르너의 경우 리버풀이 아닌 첼시행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진 상황이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5402
오늘도 한화는.. 손예진
20-06-08 17:21
5401
프리미어리그 재개 눈앞… ‘마지막 챔스 티켓 전쟁’ 예고 사이타마
20-06-08 16:30
5400
이번주 라리가 재개 합니다 !! 이아이언
20-06-08 14:55
5399
아우!! 땀이 주룩주룩 나네요 !! 캡틴아메리카
20-06-08 12:48
5398
날씨가 너무 뜨거버 ㅠㅠㅠ 장그래
20-06-08 11:56
5397
월요일 이다 !!! 디아블로잠브
20-06-08 08:47
5396
굿뜨 모닝쓰 해적
20-06-08 06:36
5395
“맷 하비 KBO행, 최선의 선택일 수도” 뉴욕 매체 전망 홍보도배
20-06-08 04:55
5394
SON에 반했다...토트넘 선배 "모든 사람들이 좋아해" + 1 장사꾼
20-06-08 03:33
5393
아욱이도 무가자 + 2 순대국
20-06-08 01:55
5392
이번 주 엘지 많이 힘들었지 가마구치
20-06-07 23:58
5391
이대로 끈나자 볼프스 + 1 원빈해설위원
20-06-07 22:15
5390
이제는 삼미 18연패 걱정할판…반전 없는 한화 14연패 + 1 픽샤워
20-06-07 21:02
5389
아 키움 개자슥들 + 2 픽도리
20-06-07 19:45
5388
오늘 꼭 먹자!! 섹시한황소
20-06-07 18:20
5387
벌써 5시 주말 이리 빨리 가네 된장.,!! 사이타마
20-06-07 17:01
5386
장훈, 'SNS 시작' 오타니에 독설 "너 배우 아니다, 연습 더해!" 이아이언
20-06-07 15:57
5385
오늘하루도 즐겁게 화이팅!!!!! + 1 캡틴아메리카
20-06-07 14:34
VIEW
"베르너-하베르츠 대단하지" 클롭이 군침만 흘리는 이유 가츠동
20-06-07 13:36
5383
6월 7일 KBO 종합픽 올나잇농협
20-06-07 13:32
5382
코로나들 조심 가습기
20-06-07 10:47
5381
래쉬포드 해트트릭-포그바·페르난데스도 골…맨유 자체 평가전 + 1 미니언즈
20-06-07 09:21
5380
한화, 의문의 코치진 변경…감독 독단인가, 구단 압박인가 + 1 물음표
20-06-07 08:57
5379
즐거운 일요일입니다..~ + 1 크롬
20-06-07 07: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