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장시환 포함 10명 2군행…KIA 장영석-황윤호 말소

215 0 0 2020-06-08 20:38:16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최원호 감독대행 체제로 전환한 한화가 무려 10명의 선수들을 2군으로 내려보냈다. 

한화는 8일 투수 장시환을 비롯해 안영명, 이태양, 김이환, 포수 이해창, 내야수 송광민, 이성열, 김회성, 외야수 최진행, 김문호 등 무려 10명의 선수들을 한꺼번에 1군 엔트리에서 뺐다. 이 자리에 투수 장민재, 문동욱, 윤호솔, 황영국, 강재민, 포수 박상언, 내야수 박한결, 박정현, 외야수 장운호, 최인호가 들어왔다. 

개막 이후 한 달 넘게 1군 자리를 지켜온 30대 베테랑 선수들이 대거 2군으로 내려갔다. 특히 지난겨울 트레이드를 통해 야심차게 데려온 선발투수 장시환도 2군행을 피하지 못했다. 장시환은 올 시즌 6경기에서 1승4패 평균자책점 7.48로 부진했다. 예정대로라면 11일 사직 롯데전 등판 차례였지만 이 자리는 대체 선발이 메운다. 

한화 선수단이 9일부터 시작되는 롯데와의 사직 원정 3연전을 위해 부산 이동을 준비하던 8일 오후,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는 1군에 합류하는 선수들과 서산으로 떠나는 기존 선수들이 짐을 싸고 푸느라 어느 때보다 붐볐다. 택시를 대절해 구장에 온 신인급 선수들도 있었다. 

부산 이동 전 만난 최원호 감독대행은 “정신이 없긴 하지만 코치들과 상의해 가장 최선인 방향에 맞춰 진행했다. 1군 선수들이 슬럼프에 빠져있다. 심적으로도 지쳐 있는 것 같다. 우선적으로 회복이 필요하다. 나 역시 선수 시절 경험이 있지만 연패가 길어지면 경기력이 안 나온다”며 2군에 내려간 선수들에게 회복 시간을 주겠다고 밝혔다.

한화는 팀 역대 최다 14연패를 당하며 한용덕 감독이 자진 사퇴한 상황이다. 최원호 감독대행은 “2군에서 기록이 좋고, 가능성을 보인 선수들을 새롭게 선보일 것 같다. 2군에서 가장 좋은 선수들이 올라왔다. 선수들의 순환이 잘 된다면 어려운 시기를 극복할 수 있지 않을까 싶다”고 기대했다. 

한편 전날(7일) 트레이드로 팀을 맞바꾼 내야수 류지혁(KIA)과 투수 홍건희(두산)가 나란히 기존 팀 엔트리에서 말소됐다. 이외에도 키움 투수 김성민, 내야수 김웅빈, KT 내야수 박승욱, KIA 내야수 장영석, 황윤호가 엔트리에서 빠졌다. 김웅빈은 햄스트링 손상으로 인한 엔트리 제외다. 

류지혁을 영입한 KIA는 그동안 3루를 나눠 맡아온 장영석과 황윤호를 동시에 말소했다. 지난 1월 키움에서 트레이드로 합류하며 주전 3루수로 기대를 모았던 장영석은 11경기에서 31타수 4안타 타율 1할2푼9리 2타점 OPS .372에 그쳤다. 3루를 비롯해 내야 전 포지션을 커버한 황윤호는 20경기에서 60타수 14안타 타율 2할3푼3리 4타점 OPS .500으로 타격에서 아쉬움을 남겼다 

2020-06-08 21:10:55

이건 기아 개씹이득 일듯

답글
0
0
▲ 답글 접기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5413
한일 WC 콤비’ 유상철-안정환, 100볼 챌린지서 환상 호흡 자랑 원빈해설위원
20-06-09 02:11
5412
그럼에도 개운하지 않은 한화의 ‘세 가지 거짓말’ 애플
20-06-09 01:06
5411
1024억’ 손흥민 가치, 호날두보다 174억 많다… 음바페는 3510억 1위 크롬
20-06-09 00:10
5410
'선수 인성' 중시하는 솔샤르, "썩은 사과는 팀도 썩게 한다" 섹시한황소
20-06-08 23:48
5409
산초 포기할게' 맨유, 파티 투자 계획..."한 구단이 1300억 제안 홍보도배
20-06-08 23:00
5408
아르투르-퍄니치 옷 바꿔 입는다… 바르사-유베 트레이드 합의 픽도리
20-06-08 21:50
5407
맨체스터 지역지 "포그바, 2016년 무리뉴가 옳았음을 증명해 줘 해골
20-06-08 21:09
VIEW
한화, 장시환 포함 10명 2군행…KIA 장영석-황윤호 말소 + 1 곰비서
20-06-08 20:38
5405
류지혁과 눈물 흘린 박건우 "가서 보란 듯이 잘해" 가츠동
20-06-08 19:49
5404
트레이 영, 동네 농구에서 43점 펄펄…팬들은 '경악' 왜? 군주
20-06-08 19:20
5403
현수막 등장한 대전, 한화 보살 팬들은 포기 안했다 + 1 조폭최순실
20-06-08 18:48
5402
오늘도 한화는.. 손예진
20-06-08 17:21
5401
프리미어리그 재개 눈앞… ‘마지막 챔스 티켓 전쟁’ 예고 사이타마
20-06-08 16:30
5400
이번주 라리가 재개 합니다 !! 이아이언
20-06-08 14:55
5399
아우!! 땀이 주룩주룩 나네요 !! 캡틴아메리카
20-06-08 12:48
5398
날씨가 너무 뜨거버 ㅠㅠㅠ 장그래
20-06-08 11:56
5397
월요일 이다 !!! 디아블로잠브
20-06-08 08:47
5396
굿뜨 모닝쓰 해적
20-06-08 06:36
5395
“맷 하비 KBO행, 최선의 선택일 수도” 뉴욕 매체 전망 홍보도배
20-06-08 04:55
5394
SON에 반했다...토트넘 선배 "모든 사람들이 좋아해" + 1 장사꾼
20-06-08 03:33
5393
아욱이도 무가자 + 2 순대국
20-06-08 01:55
5392
이번 주 엘지 많이 힘들었지 가마구치
20-06-07 23:58
5391
이대로 끈나자 볼프스 + 1 원빈해설위원
20-06-07 22:15
5390
이제는 삼미 18연패 걱정할판…반전 없는 한화 14연패 + 1 픽샤워
20-06-07 2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