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 복귀전 컵대회, 무관중 되려나

57 0 0 2020-06-24 18:18:2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2010년 컵대회 이후 10년 만에 국내대회 출전

흥국생명에 입단한 배구 여제 김연경. 정시종 기자

'배구 여제' 김연경(32·흥국생명)이 컵대회에서 국내 복귀전을 치른다. 하지만 팬들을 경기장에선 만나지 못할 가능성도 있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제천에서 2020 KOVO컵 프로배구 대회를 개최하기로 했다. 남자부는 8월 22일부터 29일, 여자부는 같은 달 30일부터 9월 5일까지 제천체육관에서 조별리그에 이은 토너먼트 방식으로 우승을 가린다.

KOVO컵은 주전 선수 전원이 출전하지 않는다. 외국인 선수의 경우에도 입국 이후 자가격리를 거쳐야 하기 때문에 컨디션 조절이 어렵다. 예년처럼 구단 자율에 맡길 경우 출전하지 않는 구단도 많을 전망이다. 그래도 다음 시즌 전력을 내다볼 수 있는 기회이기 때문에 팬들의 관심은 뜨겁다.

특히 이번 대회는 김연경의 국내 무대 복귀전이라는 점에 큰 주목을 받는다. 김연경이 한국에서 국내 대회에 출전하는 건 무려 10년 만이다. 김연경은 일본 JT 마블러스 시절 임대 신분이었다는 점을 활용해 흥국생명 소속으로 컵대회에 출전했다. 흥국생명은 당연히 우승했고, 김연경은 MVP를 차지했다. 이재영-이다영 쌍둥이와 김연경이 만들어낼 시너지효과도 처음으로 볼 수 있다.

그러나 현재로선 컵대회가 무관중으로 치러질 가능성이 높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여전히 기승을 떨치고 있기 때문이다. 5월에 지각 개막한 프로야구와 프로축구도 아직 관중 입장을 실시하지 못하고 있다. KOVO 관계자는 "관중 입장 준비는 하고 있다. 하지만 현재 방역 상태가 이어진다면 무관중 경기도 고려해야 할 것 같다"고 전했다.

개최지인 제천시도 난감한 입장이다. 대회를 주최하는 입장에서 관중 입장이 이뤄지지 않을 경우, 홍보 효과 및 관중 수입 등에서 손해를 볼 수 밖에 없기 때문이다. 최악의 경우엔 개최권을 반납할 수도 있다.

KOVO도 만약에 대비한 '플랜B'를 위해 제2의 장소를 준비하고 있다. KOVO 관계자는 "제천에서 열리지 않을 경우 수도권에서 구단들이 당일에 이동을 하면서 치르는 방법을 고려하고 있다"고 전했다. 컵대회 외국인선수 출전여부와 개최지 확정 등은 25일 열리는 이사회에서 검토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5716
날씨꼬 꿀꿀하니 개피곤하네. + 1 철구
20-06-25 14:09
5715
코로나19 확진자 28명 증가...서울 8명, 경기 9명, 해외 5명 + 3 애플
20-06-25 13:10
5714
개막 한 달 남았는데… NBA서 코로나19 확진자 속출 + 1 오타쿠
20-06-25 11:38
5713
[EPL 리뷰] '마르시알 해트트릭' 맨유, 셰필드 3-0 완파...7G 무패 질주 + 3 호랑이
20-06-25 10:57
5712
축구 잡리그 분석 어케햐ㅏ요?? + 1 미니언즈
20-06-25 09:47
5711
‘정우영 2AS 맹활약’ 바이에른II, 뮌헨더비서 2-1 역전 승 [GOAL LIVE] + 1 미니언즈
20-06-25 08:59
5710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0-06-25 07:16
5709
개지렸다 ㅎㅎ뉴캐슬 무까지 캡틴아메리카
20-06-25 05:24
5708
8월에는 가마구치
20-06-25 02:58
5707
홀슈타인 킬 “이재성 이적 동의…영국 갈 듯” + 2 가츠동
20-06-25 02:03
5706
오늘은 기필코 묵는다 + 1 장그래
20-06-25 00:43
5705
새축 맹구 필승 + 2 조폭최순실
20-06-24 23:33
5704
삼성 역전 하긋네 + 2 해골
20-06-24 22:26
5703
맛가네 요미우리 + 2 철구
20-06-24 20:42
5702
비와서 야구는 취소 + 1 애플
20-06-24 19:28
VIEW
김연경 복귀전 컵대회, 무관중 되려나 군주
20-06-24 18:18
5700
사리, “호날두 정상 아니다” + 1 원빈해설위원
20-06-24 17:53
5699
비오니깐 참 기분이 좋네 ㅎㅎ + 1 픽샤워
20-06-24 16:18
5698
NC발 대형 트레이드? 명쾌한 감독-단장 “지금 선수가 우선” + 2 곰비서
20-06-24 15:40
5697
MLB 7월 25일, 26일중에 하루 개막 확정이다. + 3 와꾸대장봉준
20-06-24 14:14
5696
맥과이어, NL DH 도입에 일침 "수비 못하면 야구도 하지마!" + 2 손예진
20-06-24 12:50
5695
즐거운하루 + 1 호랑이
20-06-24 11:16
5694
MLB 선수노조, 7월 1일 캠프 소집 동의 + 2 아이언맨
20-06-24 10:19
5693
즐거운 수요일입니다. + 1 크롬
20-06-24 07: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