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 비난' 발렌시아 구단주 딸 "중국인 혐오에 대응한 것

41 0 0 2020-07-08 20:13:2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팬들을 직접 비난해 논란을 빚었던 발렌시아 구단주의 딸이 '중국인 혐오를 멈추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발렌시아의 구단주 피터림의 딸인 킴림은 지난주 SNS에 공격성이 다분한 글을 게재해 상당한 논란을 일으켰다. 당시 킴림은 "발렌시아 팬들이 우리 가족과 나를 비판하고 저주한다. 클럽은 우리의 것이다. 우리가 원하는 것 모두 할 수 있고 그 누구도 우리를 지적할 수 없다"고 불편한 기색을 드러냈다.

피터림은 싱가포르 출신 억만장자로 지난 2014년 발렌시아의 지분 70%를 사들여 구단주가 됐다. 그의 딸이 클럽을 자신들의 소유물로 여기는 발언을 한 만큼 발렌시아 팬들이 격하게 반응할 수밖에 없었다. 발렌시아 팬들은 3천개 이상의 답글로 불만을 표했고 스페인 현지 언론도 이 상황을 크게 보도했다.

파장이 일파만파로 번지자 킴림은 글을 삭제했으나 언론을 통해 글을 게재한 이유를 공식적으로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는 싱가포르 매체 '마더쉽 매거진'을 통해 인종차별 및 사이버 공간 악플을 언급했다.

킴림은 "누구나 참는데 한계가 있다. 그들은 계속해서 내 가족과 중국인을 언어적으로 괴롭혀왔다. 사이버 상에서 중국인을 향한 혐오를 멈추기 위해서는 즉각적인 행동이 필요하다 느꼈다"라고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나는 우리 아버지, 중국인을 위해 나섰다. 그들은 중국인을 향해 형편없다고 계속 무시하고 있다"고 인종차별에 대한 문제도 함께 제기했다.

가족은 물론 자신의 측근에게도 악플을 다는 현지 팬들에게 킴림은 "그들은 이렇게 행동하면 나를 굴복시킬 것으로 생각하겠지만 오히려 그들과 더 맞서고 싶게 만든다"면서 "사이버 폭력, 사이버 인종차별은 잘못된 것이다. 그런 불법에 굴복해서는 안 된다고 세계에 알리고 싶다"라고 당위성을 알리려 애썼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5963
스페인 언론 '이강인, 2개 클럽이 영입 추진 돌입' 장사꾼
20-07-09 17:36
5962
e스포츠 - 스타,롤 경기 일정 지아코
20-07-09 16:27
5961
맛점들 하세용 ! 물음표
20-07-09 11:33
5960
나가라 황소 ! 디아블로잠브
20-07-09 08:42
5959
토트넘, '밀리크-주마' 관심...공수 동시 보강 계획 크롬
20-07-09 05:18
5958
세스크 투입해!" 코스타 고함에 2분뒤 세스크 투입한 콩테 노랑색옷사고시퐁
20-07-09 03:06
5957
오탑 나왔군요 가마구치
20-07-09 02:15
5956
박지성 “테베즈, 눈 찢기 세레머니 예고…인종차별인지 몰라” 조현
20-07-09 01:16
5955
김현수 멀티홈런+켈리 4승, LG '두산전 연패 끝' 질주머신
20-07-09 00:35
5954
프로야구 8일 중간순위 정해인
20-07-08 23:44
5953
횡령·성범죄' 정종선 전 고교축구연맹 회장 보석으로 석방 순대국
20-07-08 23:03
5952
황희찬, 라이프치히 이적 확정...등번호 11번+5년 계약 아이언맨
20-07-08 21:40
5951
MLB 올스타 출신' 키움 새 외인 러셀, 인천공항 통해 입국 장그래
20-07-08 20:56
VIEW
팬 비난' 발렌시아 구단주 딸 "중국인 혐오에 대응한 것 가습기
20-07-08 20:13
5949
삼성 1차 지명 황동재, 지난 2일 팔꿈치 인대 접합 수술받아 떨어진원숭이
20-07-08 18:55
5948
오늘 국야 일야 일축 장사꾼
20-07-08 18:05
5947
KBL 방향성을 제시한 한 마디 “경기와 선수가 아닌 고객 중심으로 가야해” 와꾸대장봉준
20-07-08 16:40
5946
오늘일축 애플
20-07-08 15:27
5945
"극장골 넣은 이강인, 잃어버렸던 천재성 되찾았다"…마르카 극찬 오타쿠
20-07-08 14:39
5944
오늘도 묵어보자 ! 으자 ~으자 ~ + 1 호랑이
20-07-08 13:41
5943
'류현진과였네' 두산 채지선, 하루 만에 체인지업 장착+노히터 '척척' [★잠실] + 2 손나은
20-07-08 13:08
5942
이 강 인 골 + 2 극혐
20-07-08 11:27
5941
'이강인 극장 결승골' 발렌시아, 바야돌리드에 2-1 승리 + 2 미니언즈
20-07-08 10:28
5940
‘X맨?’ 이천웅, 연이은 무리한 플레이로 두산전 패배 빌미 + 1 물음표
20-07-08 08: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