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별 확정' 티아고, 뮌헨 거주 집 내놨다...'리버풀-맨유 경쟁'

120 0 0 2020-07-16 15:13:4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오종헌 기자= 티아고 알칸타라(29, 바이에른 뮌헨)가 이적을 위해 현재 거주하고 있는 집을 부동산에 내놓은 것으로 보인다.

티아고는 2013-14시즌을 앞두고 바르셀로나를 떠나 뮌헨에 합류했다. 이후 뮌헨의 중원을 책임지며 주전급 선수로 활약했고 올시즌 역시 리그 24경기에 출전했다. 하지만 최근 이적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뮌헨의 칼 하인츠 루메니게 회장은 "티아고는 떠나길 원한다. 새로운 도전을 원하고 있다"며 이별을 암시했다.

유력한 행선지로는 리버풀이 거론되고 있다. 리버풀은 다양한 미드필더를 보유하고 있지만 중원에서 경쟁력을 갖춘 새로운 선수를 찾고 있다. 특히 플레이메이커 유형의 선수를 원하고 있다. 리버풀과 함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도 티아고 영입에 관심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도르트문트를 이끌던 시절부터 티아고를 지켜봤던 위르겐 클롭 감독은 최근 '스카이스포츠'를 통해 "티아고는 정말 좋은 선수다. 뮌헨에 다른 선수들도 좋지만 내가 가장 좋아하는 선수는 티아고"라고 밝히기도 했다. 현재 티아고의 이적료는 3,500만 유로(약 481억 원) 정도로 평가된다.

변수는 존재한다. 티아고의 나이와 크고 작은 부상이 걸림돌이다. 티아고는 이제 30대에 접어든다. 중앙 미드필더이면서 플레이 스타일 상 기동력이 큰 부분을 차지하지 않지만 어쨌든 기량 하락의 우려가 있다. 또한 티아고는 최근 2시즌 동안 6번(약 80일)의 부상을 당하며 전력에서 이탈해 있었다.

이런 상황에서 독일 축구에 능통한 전문가 크리스티안 폴크는 15일 개인 SNS를 통해 "티아고가 현재 거주하고 있는 집을 부동산에 내놓았다"고 전했다. 동시에 뮌헨과 독일 매체 '빌트', 그리고 리버풀, 맨유를 태그했다. 티아고의 이적이 확실한 상황에서 이들이 영입전을 펼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6083
"주눅들지 말라" 맏형 강민호, 끝내기 기쁨보다 후배 아픔 다독였다 [오!쎈 대구] 물음표
20-07-17 09:15
6082
즐거운불금입니다.ㅎ + 1 크롬
20-07-17 08:17
6081
1경기에서 무가 터지냐 사이타마
20-07-17 06:32
6080
바셀이 설마 지겠냐 + 1 장그래
20-07-17 04:28
6079
아덴영지에서 사냥하세요 가마구치
20-07-17 03:28
6078
굿굿 에이바르 조폭최순실
20-07-17 02:53
6077
오늘 복구 가보쟈 떨어진원숭이
20-07-17 00:24
6076
오늘 야구 오지게 잼있었네 + 1 타짜신정환
20-07-16 23:04
6075
아 잣댔네 + 1 해적
20-07-16 20:53
6074
하이하이 오늘이마직막이다
20-07-16 19:42
6073
연패 탈출이 이렇게 힘드나 + 1 홍보도배
20-07-16 19:27
6072
화이트삭스 구단주 "조던, 야구 계속했으면 MLB 올라갔을 것" 앗살라
20-07-16 18:10
6071
오전엔 엄청 춥더니 애플
20-07-16 17:27
VIEW
'결별 확정' 티아고, 뮌헨 거주 집 내놨다...'리버풀-맨유 경쟁' 오타쿠
20-07-16 15:13
6069
즐거운하루 호랑이
20-07-16 13:52
6068
16일 KBO 종합픽 히트
20-07-16 13:39
6067
MLB 흐레호리위스 "난 고위험군, 마스크 쓰고 60경기 뛸 것" + 1 손나은
20-07-16 12:57
6066
벤쿠버 샤샷 음바페
20-07-16 11:05
6065
FA 앞두고 끝내 은퇴, 송창식 투혼의 불운…예우 갖춘 한화 + 1 물음표
20-07-16 09:47
6064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0-07-16 07:43
6063
스포츠경향 맨시티 돈 푼다…라우타로·쿨리발리·알라바 장바구니 순대국
20-07-16 06:38
6062
리버풀 우승 확정이라구 픽도리
20-07-16 05:10
6061
인터밀란, 7개월 만에 에릭센 판매 준비 "기대 이하" + 1 해골
20-07-16 01:21
6060
오늘도 개 강승 가즈아 + 2 철구
20-07-15 2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