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뉴스 "쿠보, 이강인 몸값 2배 당연! 한국도 인정했어" 日 열도 우쭐

90 0 0 2020-07-26 22:43:50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일본 언론이 쿠보 타케후사(19·마요르카)가 이강인(19·발렌시아)을 넘어섰다며 우쭐함을 드러냈다.

일본 축구 매체 사커 다이제스트웹은 25일 "트랜스퍼마켓이 쿠보의 시장가치를 3000만 파운드(약 460억원)로 상향 조정했다. 마요르카 입단할 때였던 지난 여름 200만 파운드(약 30억원)였던 것을 생각하면 1년간 1500%나 상승한 결과다"고 전했다.

쿠보는 이번 조정으로 자신의 시장가치 정점을 찍었다. 이번 조정 전까지 쿠보의 최고 가치는 지난해 12월의 1350만 파운드(약 207억원)였다.

이번 시즌 쿠보의 활약상이 반영된 결과라 볼 수 있다. 쿠보는 올 시즌 레알에서 마요르카로 임대를 떠나와 소중한 기회를 쌓았다. 2019~2020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35경기(23선발)에 나서 4골 4도움을 올렸다.

쿠보가 상승한 반면 이강인은 답보 상태에 머물렀다. 이강인은 1215만 파운드의 시장가치를 유지했다. 이번 시즌 24경기에 나서 2골을 넣는데 그쳤다. 선발 보다는 주로 교체로 나섰다. 쿠보와의 시장가치도 절반에 미치지 못했다. 매체는 "한국 언론도 이를 주목했다. 코로나19 상황에도 어쩔 수 없는 결과라고 인정했다"면서 "쿠보는 에이스급의 활약을 펼쳤다. 당연히 시장가치가 올라갈 수 밖에 없다. 이강인은 어떤가. 이번 시즌 활약이 미미했다. 쿠보와 큰 차이가 날 수 밖에 없다"고 비교했다.

그러면서 이강인과 쿠보의 향후 거취도 비교했다. 매체는 "팀 입지에 불만을 표하고 있는 이강인은 이적을 희망하고 있다. 여러 프랑스 클럽들이 관심을 표하고 있지만 발렌시아 구단이 이적을 막고 있다. 반면 쿠보는 레알 마드리드로 돌아가는 방법과 또 다른 팀으로 임대로 가는 방법에 대해 스페인 현지 동향을 예의주시하고 있다. 하지만 이강인의 주변 상황은 엉망진창이다. 이번 여름 시끄러울 것 같다"고 전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6253
관중 첫 날' 이글스파크, 10% 입장에도 매진 실패... 1300석 중 절반 판매 픽도리
20-07-27 23:20
6252
정은원 동점타' 한화-SK, 5-5 무승부로 만족 가츠동
20-07-27 22:17
6251
이적하고 싶어서 경기력 부진"…감독이 공개 '디스' 사이타마
20-07-27 21:28
6250
KBO 생태계 파괴… 로하스도 테임즈처럼? 美日 분위기는 타짜신정환
20-07-27 20:45
6249
최지만 우타석 홈런에…ESPN “야구판에서 제일 재밌는 선수 섹시한황소
20-07-27 19:56
6248
에버턴 관심받던 황희찬, 나겔스만 면담 후 라이프치히행 결심 앗살라
20-07-27 19:09
6247
[NBA] '철인' HOU 제임스 하든 "혹사론? 난 뛰고 싶다" 원빈해설위원
20-07-27 18:10
6246
어제 EPL 많이들 따셨나요.? + 2 픽샤워
20-07-27 17:19
6245
[EPL STAR] 1월 합류해 '8골 7도움+KOM 9회' 브루노, 맨유 운명 바꿨다 + 2 호랑이
20-07-27 16:26
6244
다저스 뭐하냐 ㅅㅂ ! + 1 극혐
20-07-27 15:40
6243
'굿바이 슈퍼 얀' 베르통언, 8년만에 토트넘 떠난다..."당신이 그리울거야" + 1 음바페
20-07-27 13:23
6242
'산초 영입' 압박하는 맨유, 7천만 파운드 이상 안 쓴다 + 1 물음표
20-07-27 09:34
6241
즐거운 아침입니다.ㅎㅎ 크롬
20-07-27 07:55
6240
오늘도 꽝이네 해적
20-07-27 06:44
6239
'최종전 침묵' 손흥민 최저 평점… "경기에 영향 못 미쳐" 홍보도배
20-07-27 03:54
6238
이길만한데가 다 이겼는데 + 1 장사꾼
20-07-27 01:57
6237
마지막 경긴데 손흥민 골 가야지 + 2 순대국
20-07-27 00:36
VIEW
스타뉴스 "쿠보, 이강인 몸값 2배 당연! 한국도 인정했어" 日 열도 우쭐 픽샤워
20-07-26 22:43
6235
오늘 프리미어리그 마지막이네 + 1 질주머신
20-07-26 21:08
6234
오키 키움은 안정권 + 2 소주반샷
20-07-26 19:01
6233
베픽은처음이지 말입니다 ㅎㅎ 총괄이선지
20-07-26 14:39
6232
26일 KBO 종합픽 히트님
20-07-26 13:23
6231
‘라리가 승격’ 우에스카, 팀 최다골 오카자키와 계약 연장 곰비서
20-07-26 05:07
6230
갠찬에 인테르 + 2 와꾸대장봉준
20-07-26 03: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