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인, 1334억에 맨시티 간다?…"공격수 영입 노린다"

81 0 0 2021-01-06 20:22:46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해리 케인(토트넘)의 이적 루머가 터졌다.

 

'디 애슬레틱'은 6일(한국 시간) "독일 매체 '빌트'에 의하면 맨체스터 시티가 9000만 파운드(약 1334억 원)로 토트넘의 케인을 노리고 있다"라고 보도했다.

 

맨시티는 공격수 영입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팀 내 핵심 공격수인 세르히오 아구에로의 계약은 오는 6월에 끝난다. 가브리엘 제수스는 2023년까지 계약을 체결했지만 아구에로보다 득점력이 떨어진다.

 

'디 애슬레틱'은 "맨시티는 라우타로 마르티네스를 영입 후보로 삼고 있다. 실제로 지난 2018년 접근한 바 있다. 그가 아르헨티나 레이싱 클럽에서 뛰고 있을 때였다. 맨시티는 2500만 파운드의 이적료가 많다고 생각했다"라고 밝혔다. 마르티네스는 레이싱 클럽을 떠나 2018년 인터 밀란으로 이적했다.

 

케인은 프리미어리그 223경기서 153골을 넣었다. 아구에로보다 경기 대비 득점 비율이 더 높다. 이 매체는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오랜 기간 케인 경기력을 칭찬한 바 있다"라고 전했다.

 

케인은 최근 몇 년간 토트넘을 떠날 가능성이 높다고 평가받았다. 토트넘에서 따내지 못한 우승을 위해 팀을 옮기겠다는 의지였다. 실제로 케인은 "내가 토트넘에서 영원히 머물지는 확실치 않다"라고 이야기하기도 했다.

 

그러나 토트넘이 프리미어리그 라이벌인 맨시티로 에이스를 떠나보낼 가능성은 적다. '디 애슬레틱'은 "토트넘이 라이벌팀에 케인을 팔 이유가 없다. 대신 토트넘이 케인과 재계약을 체결하려고 한다. 새로운 계약을 논의하기 위해 시즌이 끝날 때까지 기다리고 있다"라고 언급했다.

 

마지막으로 이 매체는 "주제 무리뉴 감독이 자신의 최고의 선수를 떠나보내는 건 절대 받아들이지 않을 것이다"라며 "결국 케인이 9000만 파운드로 프리미어리그 라이벌로 이적할 가능성은 희박해 보인다"라고 강조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8766
오늘 경기 많긴하네 픽샤워
21-01-06 20:29
VIEW
케인, 1334억에 맨시티 간다?…"공격수 영입 노린다" 장사꾼
21-01-06 20:22
8764
‘벌써 23번째 생일’ 이승우, KFA도 AFC도 잊지 않았다 소주반샷
21-01-06 18:06
8763
절정의 골 감각+2년차 우승 청부사…더이상 ‘빈 SON’은 없다 철구
21-01-06 17:01
8762
금일 경기 호랑이
21-01-06 16:25
8761
"에릭센이요?"… 영입 가능성 질문에 포체티노는 콧방귀 손나은
21-01-06 15:05
8760
덴버 오바가면 퓨근하다잉~~ 아이언맨
21-01-06 13:06
8759
[CEO인터뷰]1년새 우승 3번 전북현대 허병길 대표 "홍명보의 울산, 살짝 긴장된다" 가습기
21-01-06 11:34
8758
'14골 6도움' 팔로세비치, FC서울과 3년 계약...총 47억 (세르비아 언론) 극혐
21-01-06 10:11
8757
우리흥 골 지렷다 미니언즈
21-01-06 09:17
8756
'14골 6도움' 팔로세비치, FC서울과 3년 계약...총 47억 (세르비아 언론) 물음표
21-01-06 08:12
8755
즐거운 수요일입니다. 크롬
21-01-06 07:02
8754
이거 경험치 어케 얻어용? + 1 서대표
21-01-05 22:45
8753
이강인 3경기 만에 돌아왔으나 발렌시아, 사실상 강등권 손예진
21-01-05 17:49
8752
2021년 새해 복 많이들 받으세요~ + 1 김칸비
21-01-05 17:23
8751
'2부 리그는 괜찮겠지(?)' 승부조작 가담한 리그오브레전드 코치 및 선수 발각 손나은
21-01-05 11:05
8750
남은 하루 힘차게 보내요~~ + 1 헤로인
21-01-04 15:50
8749
픽 등록 비공개 + 1 69데빌
21-01-04 13:08
8748
'0-2→5-2 역전' 바이에른, 마인츠에 대승, 1위 우뚝 호랑이
21-01-04 06:21
8747
유벤투스 하나 남았다 + 1 아이언맨
21-01-04 04:54
8746
오늘 정배데인가 가습기
21-01-04 01:33
8745
빌바오, 엘체에 1-0 진땀승…9위 도약 극혐
21-01-04 00:00
8744
행운의 일요일 강남파워볼매니저
21-01-03 21:38
8743
아자르→맨시티, 손흥민→레알…7번이 움직인다 음바페
21-01-03 20: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