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 바스텐, "여전히 오프사이드는 폐지되어야 한다고 생각"

97 0 0 2021-03-25 14:22:40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신동훈 기자= 마르코 반 바스텐의 오프사이드 규정에 대한 생각은 4년전과 같다. 

반 바스텐은 아약스, AC밀란에서 뛰며 세계 최고 스트라이커로 군림했다. 네덜란드 에레디비시, 이탈리아 세리에A 합쳐 6번이나 득점왕을 차지했고 네덜란드 대표팀으로는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 1988 우승을 일궈냈다. 이를 바탕으로 1988년, 1989년, 1992년 발롱도르를 차지하며 역사에 이름을 올렸다. 이후 부상으로 인해 31살에 은퇴했다.

반 바스텐은 지도자 생활을 이어가다 2016년부터 국제축구연맹(FIFA) 기술위원장을 역임 중이다. 그는 2017년 독특한 주장을 내놓았다. 바로 오프사이드 폐지였다. 오프사이드는 축구에 존재하는 독특한 규정이다. 공격팀 선수가 상대편 진영에서 공보다 앞쪽에 있을 때, 또 자기와 골라인 중간에 중간에 상대팀 선수가 2명 이상 없을 때 자기편으로부터 패스를 받으면 반칙이 된다는 것이 내용이다. 

오프사이드는 1925년 지금과 같은 규정으로 명문화됐다. 이로 인해 축구전술사가 뒤바뀌었고 다양한 형태의 포메이션이 등장했다. 이후 1990년, 1995년, 2005년에 조금씩 개정해 현재 규정에 이르렀다.

반 바스텐은 당시 화제를 끌었던 '오프사이드 폐지 발언'을 2021년에도 펼쳤다. 반 바스텐은 영국 '스카이스포츠'를 통해 "여전히 오프사이드는 좋은 규칙이 아니라고 생각한다. 해당 반칙 규정이 생긴 이유는 축구를 재미없게 만들기 때문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오히려 오프사이드가 없다면 축구가 더 흥미진진해질 것이라 확신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하키도 오프사이드와 비슷한 규정을 없애고 더욱 재밌어졌다. 지루해지는 것이 아닌 공격이 더 다채로워질 것이다. 자연스레 팬들의 재미는 올라갈 수밖에 없다. 또한 감독들 입장에선 오프사이드가 없어지면서 더 넓은 공간이 활용가능해지기에 전술 폭도 넓어질 수 있다. 재검토할 만한 가치가 있는 내용이다"고 전했다.

비디오판독(VAR)에 관한 의견도 내놓았다. 반 바스텐은 "VAR 도입된 이후에도 판정에 대한 불만은 이어지고 있다. 또한 정지 시간이 길어질 경우 경기 자체가 지연되는데 이는 결코 좋은 상황이 아니다. 경기 중에는 외부적인 장치보다 오직 축구에 집중하는 것이 좋다고 생각한다. FIFA에 VAR 문제에 대해 건의를 했지만 명확한 답을 듣지 못했다"고 말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9828
폴란드 한폴이 ㅈㄹ이네 뉴스보이
21-03-26 05:41
9827
똥배라도 좀 먹자구 불쌍한영자
21-03-26 03:52
9826
케인, 베르바토프 이후 13년 만에 ‘토트넘→맨유’ 이적 성사? 불도저
21-03-26 01:15
9825
개 어이없다 불도저
21-03-25 23:05
9824
정신상태가 문제야 노랑색옷사고시퐁
21-03-25 21:02
9823
박문성 “오늘 한일전, 1:3으로 패할 것” 킁킁
21-03-25 17:33
9822
오늘도건승! 원빈해설위원
21-03-25 16:39
9821
레알 마드리드 칼같은 거부, C 호날두의 래알 마드리드 짝사랑은 끝났다 찌끄레기
21-03-25 15:24
VIEW
반 바스텐, "여전히 오프사이드는 폐지되어야 한다고 생각" 캡틴아메리카
21-03-25 14:22
9819
슬슬 야구 시작이군 ! 조현
21-03-25 13:43
9818
계단에서 넘어졌는데 팔꿈치가…류현진 원투펀치 파트너의 ‘황당 부상’ 픽샤워
21-03-25 13:06
9817
텍사스 감독 "오늘이 양현종 평가할 수 있는 좋은 기회" [캠프인터뷰] 손나은
21-03-25 11:05
9816
즐거운 아침요 ~ 미니언즈
21-03-25 09:29
9815
'데파이 실축' 네덜란드, WC 예선 원정서 2-4 패배 가츠동
21-03-25 06:46
9814
쌍코피 ㅌ ㅓ지노 장그래
21-03-25 05:37
9813
느바 픽좀 주세요 조폭최순실
21-03-25 04:13
9812
네덜란드 안되네 ㅡㅡ 떨어진원숭이
21-03-25 02:50
9811
'베일의 복귀 선언+호날두 리턴설' 전설의 BBC라인이 부활할까 부천탕수육
21-03-25 00:31
9810
‘바르사전 오심’ 후 첼시 라커룸, 병 날아다니고 테이블 부서졌다 정든나연이
21-03-24 22:13
9809
한전 역전좀 해라 장사꾼
21-03-24 20:35
9808
후베닐 10번·1군 연습 초대… 日, “나카이, 레알 1군 더는 꿈이 아냐” 뉴스보이
21-03-24 17:58
9807
'충격' 뎀벨레, 훈련 중 갑자기 의식 잃고 쓰러져 긴급 조치(英 언론) 이영자
21-03-24 16:33
9806
덥다 더워.. 곰비서
21-03-24 15:34
9805
“위장? 얼음 녹았나?” 메시 입을 아르헨티나 새 유니폼 논란 철구
21-03-24 14: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