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격적인 첼시의 결정, 미래 프랜차이즈 스타 매물로 내놓는다

70 0 0 2021-05-27 13:01:0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로이터 연합뉴스[스포츠조선 김 용 기자] 충격, 첼시가 설마 이 선수를 매물로 내놓았을까.

첼시가 팀 유스 출신으로 차근차근 키워온 스타 칼럼 허드슨-오도이를 여름 이적 시장 매각할 수 있다는 소식이다.

현지 매체 '유로스포르트'는 첼시가 허드슨-오도이를 팔고 현금을 얻는 결정을 할 수 있다며, 독일 도르트문트와 같은 팀들에 희소식이 될 수 있다고 보도했다.

허드슨-오도이는 첼시가 자랑하는 미래의 프랜차이즈 스타. 스피드, 드리블 능력을 모두 갖춘 윙어로 슈팅력도 여느 공격수 못지 않다는 강점을 갖고 있다.

2007년부터 2017년까지 첼시 유소년 클럽에서 활약하다 성인팀과 정식 계약을 맺었다. 데뷔 시즌에도 1군 경기에 제법 출장하며 자신의 존재를 알렸고, 2018~2019 시즌 29경기를 뛰며 6골 7도움을 기록해 완벽한 1군 선수로 거듭났다. 2019년에는 유로 2020 예선 체코전에 출격하며 잉글랜드 역대 최연소(18세 135일) A매치 데뷔 기록을 남기기도 했다.

하지만 이렇게 무럭무럭 성장한 선수도 고민이 있다. 붙박이 주전이 되지 못한다는 점. 첼시 성인팀 데뷔 후 98경기를 뛴 가운데 이 중 절반 이상이 교체 출전이었다. 특히, 프랭크 램파드 감독 시절 주전 경쟁에서 완전히 밀렸다. 램파드 감독 경질 이후 토마스 투헬 감독이 부임한 후에는 주포지션인 측면 공격이 아닌 윙백으로 경기에 나서기도 했다.

이 매체는 첼시가 여름 현금 확보를 위해 허드슨-오도이를 시장에 내놓을 수 있고, 도르트문트가 이에 응답할 수 있다고 전망했다. 도르트문트의 경우 허드슨-오도이와 함께 잉글랜드 대표팀 미래라고 여겨지는 제이든 산초를 잃을 가능성이 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등이 산초를 노리고 있다. 만약, 산초가 팀을 떠난다면 허드슨-오도이가 좋은 대체 자원이 될 수 있다. 도르트문트에 간다면 붙박이 주전으로 자신의 가치를 끌어올릴 수 있다.

한편, 허드슨-오도이는 아직 첼시와의 계약이 3년이나 남아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0701
‘충격 폭로’ 네이마르, 나이키 계약 종료 이유 “女 직원 성폭행” 간빠이
21-05-28 22:25
10700
오늘은 삼성이군 불도저
21-05-28 21:09
10699
다들 건승하세요~ 노랑색옷사고시퐁
21-05-28 17:11
10698
'먼저 차면 승률 60%인데?'...브루노, 비야레알에 승부차기 선공 양보 박과장
21-05-28 16:28
10697
[NBA PO] '갈매기 34점' LAL, 폴-부커 부진한 피닉스 꺾어...시리즈 2-1 리드 철구
21-05-28 15:05
10696
"맨유, 엄청난 돈 쏟아 붓는다"... 4명 영입에 '4800억' 오타쿠
21-05-28 13:27
10695
불금 호랑이
21-05-28 12:40
10694
'17골 10도움' 손흥민, EPL 올해의 팀 선정...KDB 대신 브루노! (英스쿼카) 가습기
21-05-28 10:52
10693
토트넘 vs 바르셀로나, '피파랭킹 1위' 감독 놓고 영입 대결 물음표
21-05-28 09:49
10692
즐거운 하루되세요~ 크롬
21-05-28 08:23
10691
'아구에로와 뛴다' 메시, 바르사에 남는다...2년 재계약→미국 진출 노랑색옷사고시퐁
21-05-28 06:41
10690
'시즌 끝나자마자...' 아스널 680억, 노마스크에 클럽에서 댄스 '막장' 섹시한황소
21-05-28 04:32
10689
토트넘, 포체티노와 감독 협상 시작...“선수들 흥분 상태” 박과장
21-05-28 02:23
10688
낭트 승 단폴 사이타마
21-05-28 01:01
10687
'이재성의 킬에 무릎' 쾰른 주장, 인터뷰 중 '폭발' 가츠동
21-05-27 23:33
10686
'전설' 지단, 레알 마드리드 감독직 사임 군주
21-05-27 21:55
10685
마 두산 머하노 장그래
21-05-27 20:46
10684
'한때 잉글랜드 최고 재능' 윌셔, 2부 리그 본머스에서 방출 홍보도배
21-05-27 17:55
10683
"성과 없던 밀워키의 도박" KBO리그 MVP 출신 린드블럼 방출대기 조처 원빈해설위원
21-05-27 17:08
10682
어제는 한폴망 오늘은 먹는것인가? 호랑이
21-05-27 14:40
VIEW
충격적인 첼시의 결정, 미래 프랜차이즈 스타 매물로 내놓는다 손나은
21-05-27 13:01
10680
왜 이렇게 힘드냐 미니언즈
21-05-27 10:25
10679
비야레알, 승부차기서 '데 헤아 실축' 맨유 꺾고 사상 첫 유로파 우승 물음표
21-05-27 09:20
10678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1-05-27 08: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