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인 훔치기' 코라 감독, 징계 후 첫 휴스턴 방문 소감

120 0 0 2021-06-01 11:50:1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상훈 인턴기자] "모두가 야구를 망쳤고 그 대가를 치르고 있는 사건이다."

MLB.com은 1일(이하 한국시각) 알렉스 코라 보스턴 레드삭스 감독에게 휴스턴을 방문한 소감이 어떤지 질문했다고 보도했다. 알렉스 코라 감독은 "예전과 많이 다른 기분이다"라고 답한 것으로 전해진다. 

코라 감독이 이끄는 보스턴 레드삭스는 1일부터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 미닛메이드파크에서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4연전을 펼친다. 코라 감독은 경기 전 화상 인터뷰에서 휴스턴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코라 감독은 2017년 벤치코치로 휴스턴에서 활약하며 휴스턴의 월드시리즈 우승을 도왔다. 

"자랑스럽지 않은 일이다"라고 코라 감독은 말했다. 휴스턴과 월드시리즈를 우승할 당시 사인 훔치기를 했다는 사실이 폭로됐기 때문이다. 코라 감독이 어떤식으로 싸인을 훔칠지 시스템을 만들었다는 증언이 나오면서 이를 주도적으로 이끌었다는 의혹을 받았다. 

월드시리즈 우승 후 2018년부터 보스턴의 감독으로 지휘봉을 잡고 있던 코라 감독은 MLB조사 끝에 1년 자격정지 처분을 받으며 2020년 1월 해임됐다. 

징계가 끝난 후 다시 보스턴의 감독으로 복직한 그는 "과거를 바꾸기 위해 내가 할 수 있는 것은 없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보스턴에서의 활약을 강조했다. "내가 할 수 있는 것은 현실에 충실하면서 나아지려고 노력하는 것 뿐이다. 나는 해야할 일이 있다. 보스턴을 이끌고 팀을 다시 월드시리즈 무대에 올려놓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0763
토트넘, 콘테 전 인터밀란 감독과 영입 협상중 뉴스보이
21-06-03 01:07
10762
“벌써 2년 됐네?”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 난입한 비키니녀 화제 간빠이
21-06-02 23:28
10761
엘지 승은 지렸다 장사꾼
21-06-02 21:49
10760
국야 빡빡하네 순대국
21-06-02 20:30
10759
'하... 아직 2년 남았어?' 163억 연봉 도둑 방출한다 불쌍한영자
21-06-02 17:32
10758
'윈 나우' 외쳤는데…27억 투수 언제 개시하나 노랑색옷사고시퐁
21-06-02 16:27
10757
NPB추천좀요 조폭최순실
21-06-02 15:38
10756
포체티노, “떠나겠습니다”…PSG에 사임 통보 호랑이
21-06-02 12:57
10755
[오피셜]'잉글랜드는 1명뿐' 토트넘, 유로2020 본선 출전 선수 8명 배출 음바페
21-06-02 11:52
10754
'내가 쏜다!' 상남자 아구에로, '전 직장' 맨시티 전 직원에게 고급 시계+자동차 이별 선물 미니언즈
21-06-02 09:42
10753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06-02 08:55
10752
사이영 노터치! 게릿 콜 압도적 레이스, ‘7위’ 류현진 추격전 개시? 군주
21-06-01 16:29
10751
1위→3위 추락한 리버풀, 바이날둠 포항 9명 '대대적 정리' 조폭최순실
21-06-01 15:02
10750
즐거운하루 떨어진원숭이
21-06-01 14:28
10749
MLB닷컴 토론토 담당 "류현진, 사이영투표 5위 안에는 들 것" 오타쿠
21-06-01 13:15
VIEW
'사인 훔치기' 코라 감독, 징계 후 첫 휴스턴 방문 소감 호랑이
21-06-01 11:50
10747
[아구에로 바르사행] 메시 '절친' 수아레스 대신해줄 골잡이가 필요했다 손나은
21-06-01 10:56
10746
김민재, 유벤투스와 합의…2025년까지 계약 (포르투갈 매체) 극혐
21-06-01 09:12
10745
즐거운 하루되요 ~ 크롬
21-06-01 08:37
10744
레알도 반색, '1억4000만파운드' 스타 친정팀 복귀 원한다 타짜신정환
21-06-01 05:10
10743
김민재, 유벤투스와 합의…2025년까지 계약 치타
21-06-01 03:48
10742
아구에로, 메시와 뛴다... 바르사와 2년 계약 섹시한황소
21-06-01 01:12
10741
'라이블리 이탈' 삼성, 대체 선수로 마이크 몽고메리 영입 유력 조현
21-05-31 23:01
10740
40년 역사 최초 진기록! 이정후·강백호, KBO리그 현재이자 미래 찌끄레기
21-05-31 2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