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톱 4만 고려 중' 포터 감독, 토트넘 제의 와도 거절 의사+위약금 235억

70 0 0 2021-06-27 14:20:5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승우 기자] 그레이엄 포터 브라이튼&호브 알비온 감독이 토트넘의 제의를 받아도 거절할 것으로 예상된다. ‘톱 4’ 팀이 아니라면 포터 감독을 설득할 수 없다. 

영국 매체 ‘더선’은 “포터 감독은 토트넘의 제의가 오더라도 거절할 것이다. 오직 톱4 팀의 제안만 수락할 것”이라며 “포터 감독은 성급하게 브라이튼을 떠나고 싶어하지 않는다. 물론 1500만 파운드(약 235억 원)의 위약금도 발생한다”라고 전했다.

토트넘은 지난 4월 조세 무리뉴 감독을 성적 부진을 이유로 경질했다. 새로운 감독을 물색했지만 선임 작업은 쉽지 않았다. 율리안 나겔스만, 한지 플릭, 브랜든 로저스 등은 일찌감치 자신의 거취를 확정했다. 최근 구체적인 대화가 오간 안토니오 콘테, 파울로 폰세카, 젠나로 가투소 모두 토트넘과 인연이 닿지 않았다.

파비오 파라티치 단장 부임과 함께 누누 에스피리투 산투 감독이 유력한 후보로 떠올랐다. 울버햄튼을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로 승격시킨 후 이후 2021년 여름 팀을 떠날 때까지 중위권에 안착시켰다. 하지만 토트넘 팬들은 누누 감독이 무리뉴 시절의 답답한 축구를 답습할 것이라 우려하고 있다. 

브리이튼을 이끄는 포터 감독 역시 토트넘의 감독 후보에 오른 인물이다. 브라이튼의 리그 순위가 그리 높지는 않지만 공격적인 성향의 전술로 큰 주목을 받고 있다. 토트넘이 추구하는 방향과도 잘 맞는다. 

정작 포터 감독은 토트넘행에 큰 관심이 없다. 리그 우승에 도전할 수 있는 정상급 클럽의 제의가 오기 전까지는 브라이튼에 남겠다는 의지가 강하다. 

더선은 “포터 감독의 측근은 그가 일명 ‘톱 4’ 팀으로부터 제의가 올 때만 브라이튼을 떠날 것이라 전했다”라며 “조금 더 기다려 자신의 명성을 드높일 기회를 잡을 것”이라 밝혔다.

한편 토트넘은 감독 선임을 제때 마무리하지 못할 경우를 대비하고 있다. ‘익스프레스’에 따르면 지난 시즌 말미 임시로 팀을 맡았던 라이언 메이슨이 프리시즌 훈련을 지휘할 준비를 하고 있다. /raul1649@osen.co.kr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1108
SON 새 파트너는 제주스... 케인 맨시티行 '기정사실' [英매체] 앗살라
21-06-27 16:51
11107
'FC서울 입단'가브리엘 바르보사, 국내 입국…곧 오피셜 뜬다 닥터최
21-06-27 15:43
11106
포르투갈 매체 "포르투,김민재에 오퍼 NO. 누군가 떠나야 영입 가능" 찌끄레기
21-06-27 15:06
VIEW
'톱 4만 고려 중' 포터 감독, 토트넘 제의 와도 거절 의사+위약금 235억 6시내고환
21-06-27 14:20
11104
'류현진 7승+블게주 26호 홈런' 토론토, 볼티모어 12-4 제압(종합) 치타
21-06-27 12:24
11103
'타율 0.237→0.272' 최지만, 4안타 폭발…TB 4연승-LAA 5연패 뉴스보이
21-06-27 11:24
11102
발등에 불 떨어진 토트넘 '촌극'... 30세 대행에게 훈련 맡긴다 불쌍한영자
21-06-27 10:31
11101
토트넘 백업 윙어, 고국 명문팀 러브콜...이번 여름 이적 가시화 간빠이
21-06-27 09:31
11100
'돌베르 멀티골' 덴마크, 웨일스에 4-0 완승...8강 진출! 호랑이
21-06-27 07:33
11099
"웨일스 국대 은퇴?" '극대노'한 베일,인터뷰 패싱 아이언맨
21-06-27 06:18
11098
욕심 버리고 깟다 가습기
21-06-27 05:01
11097
[유로 리뷰] '돌베르 멀티골' 덴마크, 웨일스에 4-0 완승...8강 진출! 극혐
21-06-27 03:50
11096
울산 머하냐 미니언즈
21-06-27 00:43
11095
대구에 모험을 걸아바 ? 조현
21-06-26 23:51
11094
양현종 '마이너 설움'... 일당 800만→100만원, 버스 6시간 이동 앗살라
21-06-26 22:38
11093
어제도 글더니 또 그러네 닥터최
21-06-26 21:31
11092
김광현이 그렇게 못 미덥나, STL 추락 부추긴 감독 '오판' 조폭최순실
21-06-26 19:56
11091
"스가노 이탈로 日대표팀 먹구름" 선발 기준 비판 목소리 떨어진원숭이
21-06-26 18:36
11090
“호날두, 사람 짜증나게 한다” 헝가리 감독 저격 타짜신정환
21-06-26 17:26
11089
양현종이 마이너리그로 가면서 했던 말 정해인
21-06-26 16:31
11088
아스날이 8억에 팔았던 유망주, 리버풀이 '534억'에 노린다 해적
21-06-26 14:28
11087
'토트넘에 포르투갈 왕국 건설?'...英매체, 누누 오면 영입 예상 5인 전망 이영자
21-06-26 13:27
11086
8년 전 베일 이적료로 샀던 7명, 에릭센 빼고 전멸... ‘케인 팔아도 걱정’ 홍보도배
21-06-26 12:06
11085
맨유가 그토록 원하던 산초, OT 입성 코앞...이적료 1200억 장사꾼
21-06-26 10: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