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FC, “김병수 감독과 박효진 수코 신체접촉 있었다” 고백

69 0 0 2021-07-12 15:20:3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프로축구 K리그1 강원FC가 한동안 소문으로 돌았던 김병수 감독과 박효진 수석코치의 싸움을 시인했다.

강원은 12일 보도자료를 통해 “강원FC에서 알립니다”며 소문이 사실임을 밝혔다.

강원 측은 자체적으로 김 감독에게 제재금 4000만원을 부과하며 재발 방지를 약속했다.

아래는 강원의 보도자료 전문.

2021년 7월 5일 오후 훈련을 마친 감독과 코치진은 강릉의 한 음식점에서 저녁식사를 포함한 음주 자리를 가졌습니다.

좋은 분위기 속에서 진행되던 모임은 경기 준비 및 전술에 관한 이야기를 하면서 조금씩 의견 충돌과 고성이 있었고 이 과정에서 김병수 감독이 박효진 수석코치에게 불필요한 신체 접촉을 하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이후 김병수 감독은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고 사과했으며 박효진 수석코치는 이를 받아들였습니다.

강원FC는 본 사건과 관련하여 막중한 책임감과 깊은 부끄러움을 느끼고 있으며, 특히 프로구단의 일원으로서 도저히 용납할 수 없는 행동을 미연에 방지하지 못한 책임을 통감하고 있습니다.

이에 강원FC는 사건을 은폐하거나 감추기보다는 강원FC를 사랑해 주시는 팬들과 K리그를 응원해 주시는 팬들에게 사건의 진실을 투명하게 공개하고 겸허한 마음으로 팬들의 질책과 꾸지람을 받기로 결정했습니다.

비록 당사자 간 사과를 하고 이를 받아들인 상황이기는 하나, 구단은 당사자 간의 화해 여부와 상관없이 두 차례 비상 운영위원회(7월 9일/7월 12일)를 개최해 이번 사안에 대하여 관련자를 중징계하기로 결정했습니다.

강원FC는 김병수 감독에게 제재금 4000만 원을 부과했습니다.

스포츠계의 잘못된 관습과 행태를 근절해야 한다는 사회적 목소리가 높아진 상황에서 타의 모범이 돼야 할 구단이 올바른 모습을 보여 드리지 못해 다시 한번 사과드리며 재발 방지를 넘어 모범이 되는 강원FC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1355
밀접접촉자 공개→격리→경기 진행…비겁한 두산-NC 민폐의 모순 떨어진원숭이
21-07-12 23:10
11354
바르셀로나 주장이 '라이벌'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했다 박과장
21-07-12 21:37
11353
블라인드 처리된 게시물 - 작성자 또는 관리자만 확인가능 태평양
21-07-12 20:26
11352
프로야구 멈춘다…KBO, 코로나19확산에 리그 중단 전격 결정 픽도리
21-07-12 20:26
11351
[스토리 발리볼] 이정철 감독, 특별했던 2016리우올림픽을 말하다 조현
21-07-12 19:23
11350
십자인대 파열 딛고 다시 날아오를 준비 마친 KGC 정호영 노랑색옷사고시퐁
21-07-12 18:56
11349
'마네·살라 참가' 리버풀, 후덕해진 클롭 감독과 프리시즌 시작 원빈해설위원
21-07-12 17:51
11348
2021년 여름 큰 손은 라히프치히… 현재까지 1247억원 투자 픽샤워
21-07-12 16:40
VIEW
강원FC, “김병수 감독과 박효진 수코 신체접촉 있었다” 고백 호랑이
21-07-12 15:20
11346
오늘부터 수도권 4단계라니 경기다 무관중이네. 손나은
21-07-12 14:02
11345
성남FC 코로나19 확진자 5명으로…K리그 일정 변경 가능성 가습기
21-07-12 12:35
11344
쑥대밭이 된 웸블리, 동양인 향한 집단 폭행도 발생 미니언즈
21-07-12 10:42
11343
SON 클롭 품으로? 리버풀 이번 여름 영입 의지 물음표
21-07-12 09:25
11342
즐거운 아침이요 ~ 크롬
21-07-12 08:56
11341
결국은 이탈리아가 우승 홍보도배
21-07-12 06:55
11340
야쓰 2경기다 잘 가고 있쓰 순대국
21-07-12 03:25
11339
대구까지 토너먼트로...'6년 만에' K리그 4팀 전원 16강 확정 원빈해설위원
21-07-12 02:19
11338
울산 승은 보나스지 픽도리
21-07-11 23:51
11337
"김광현 2경기 연속 무실점, 눈부신 호투"…美 언론 극찬 해골
21-07-11 22:29
11336
장마는 장마구나 소주반샷
21-07-11 21:15
11335
! 팀 블루칩 파트너모집 ! [ 모든지원 ] 블루칩밥로스
21-07-11 20:05
11334
"누누는 세계적인 감독…토트넘에 온 건 행운" 도허티의 칭찬 곰비서
21-07-11 19:34
11333
"토트넘에 톱 스트라이커가 오겠나"…케인 아웃에 뼈아픈 고민 와꾸대장봉준
21-07-11 18:31
11332
도르트문트 단장, "홀란드? 이적 없어...다음 시즌에도 함께 할 것" 철구
21-07-11 17: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