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효준, 로스터 등록되자마자 대타·우익수로 빅리그 데뷔

117 0 0 2021-07-17 18:21:5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스포츠경향]
박효준. 연합뉴스
미국 진출 7년째를 맞이하는 박효준(25·뉴욕 양키스)이 마침내 빅리거의 꿈을 이뤘다.

박효준은 17일 미국 뉴욕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홈경기를 앞두고 당장 경기에 뛸 수 있는 26인 현역 로스터에 이름을 올렸다.

선발 라인업에서는 제외됐지만 팀이 0-3으로 밀린 있던 7회말 2사 1·3루, 팀 로캐스트로 타석에 대타로 등장했다. 보스턴 우완 불펜 태너 하우크와 맞선 박효준은 초구 시속 155㎞ 직구에 배트를 내밀었지만, 1루 땅볼로 물러났다.

박효준은 8회초 수비 때, 자신의 주 포지션인 내야수가 아닌 우익수로 나섰다. 박효준은 마이너리그에서 2루수로 대부분의 시간을 보냈지만, 외야수로도 5경기 40이닝을 뛰었다. 박효준은 9회초 타구 하나를 무난하게 잡아냈다.

이날 양키스는 0-4로 패했다.

양키스 구단은 경기 전 “내야수 박효준과 포수 롭 브랜틀리를 26인 로스터에 등록하고, 메이저리그 계약을 한다”고 밝혔다. 박효준은 양키스 스트라이프 유니폼에, 등번호 98을 달았다.

이날 양키스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엔트리에 큰 변화를 줬다. 외야수 에런 저지, 내야수 히오 우르셀라, 포수 카일 히가시오카가 코로나19 관련 부상자 명단(IL)에 올랐다. 양키스는 박효준과 브랜틀리를 40인 로스터에 등록한 뒤, 당장 경기를 뛸 수 있는 26인 현역 로스터에도 넣었다.

박효준은 야탑고 3학년이던 2014년 7월 계약금 116만달러에 양키스와 계약했고 2015년부터 마이너리그 생활을 시작했다.

2018년부터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얼굴을 내민 박효준은 정규시즌 개막을 앞두고는 늘 마이너리그로 내려갔다. 시즌 중에는 빅리그 콜업에 실패했다.

박효준은 올해 뉴욕 양키스 산하 마이너리그 트리플A 스크랜턴/윌크스-배리 레일라이더스에서 44경기에 출전해 타율 0.325, 출루율 0.475, 장타율 0.541로 맹활약했다. 올해 마이너리그 트리플A 이스트리그에서 OPS(출루율+장타율) 1.017로 이 부문 1위에 올랐다.

16일 택시 스쿼드로 양키스에 합류한 박효준은 17일 빅리그 데뷔전까지 치르며 25번째 한국인 메이저리거가 됐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1451
토트넘, '이적료 TOP5' 중 지난 시즌 주전급은 단 1명...팬들은 '실소' 물음표
21-07-18 21:08
11450
‘대회 첫 해트트릭’ 대한FC 이장현 “이제야 내 모습 찾았다” [금배] 군주
21-07-18 18:38
11449
건승요 장그래
21-07-18 17:23
11448
‘연봉 162억 유리몸’ 이적 무산, 바르셀로나 ‘골치 아프네’ 떨어진원숭이
21-07-18 16:27
11447
손흥민 자리인데…토트넘 나폴리 전설 오퍼 애플
21-07-18 15:04
11446
뻔뻔한 거짓말 릴레이...40년 역사 파탄 위기, 72G 출장 정지 선례가 발목? 손나은
21-07-18 13:37
11445
오늘도 날씨 미쳤네.. 가습기
21-07-18 12:43
11444
한화-키움, 의문의 6분 동석…왜 거짓 논란으로 커졌나 극혐
21-07-18 11:01
11443
어떻게 프로야구 선수가 유치원생 만 못한 거짓말을 하는가 미니언즈
21-07-18 09:54
11442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1-07-18 08:05
11441
KBO리그 8승 투수→ML 역수출 9승...팀내 ERA 1위 '성공 스토리' 뉴스보이
21-07-18 07:32
11440
SON 대환영 호재 "케인 토트넘 남고 베일 떠난다" 노랑색옷사고시퐁
21-07-18 04:29
11439
류현진 등판 예정 경기 우천 취소...하루 뒤 더블헤더 열린다 섹시한황소
21-07-18 03:08
11438
그냥 정배로 함 찍어봤는데 사이타마
21-07-18 01:38
11437
‘우승 청부사’의 추락... “공짜+퇴직금까지 드릴 테니 데려가세요” 불쌍한영자
21-07-17 23:04
11436
"손흥민, 토트넘과 '블록버스터급' 재계약 합의" 현지 보도 간빠이
21-07-17 21:01
11435
“류현진 아직도 토론토 경기한 적 없어” 美언론, 캐나다행 결정에 반색 치타
21-07-17 19:36
VIEW
박효준, 로스터 등록되자마자 대타·우익수로 빅리그 데뷔 불도저
21-07-17 18:21
11433
12년 만에 뭉친 경복고 동기, KCC서 재기 꿈꾼다 노랑색옷사고시퐁
21-07-17 17:45
11432
'멘탈 갑이네...' 그리즈만, 논란 중에도 축구화 자랑 섹시한황소
21-07-17 16:06
11431
샌디에이고 미쳤네 ㅋㅋ 홍보도배
21-07-17 14:51
11430
"이 톱스타들은 내년 여름 1년 남아요"...손흥민 포함 16인 공개 장사꾼
21-07-17 13:34
11429
선수단 호텔 드나들며 사적만남, KBO 뒤흔든 A씨는 대체 누구 오타쿠
21-07-17 12:18
11428
샌디에이고 김하성, 후반기 분위기 바꾼다...금발로 변신 가습기
21-07-17 1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