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이적료 TOP5' 중 지난 시즌 주전급은 단 1명...팬들은 '실소'

119 0 0 2021-07-18 21:08:40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토트넘 훗스퍼의 구단 역대 최고 이적료 상위 5인이 공개됐다. 팬들은 허탈한 기분을 감추지 못했다.

토트넘 커뮤니티인 '스퍼스웹'은 18일(한국시간) SNS를 통해 구단 역사상 이적료 상위 5명의 목록을 공개했다. 이는 축구 통계 매체 '트랜스퍼마크트'에 표기된 이적료를 기준으로 제작됐다.

1위는 탕귀 은돔벨레였다. 은돔벨레의 이적료는 무려 5,400만 파운드(약 851억 원)였다. 은돔벨레는 지난 2019년 올랭피크 리옹을 떠나 토트넘에 입단했다. 하지만 첫 시즌 활약을 실망스러웠다. 그나마 지난 시즌에는 조세 무리뉴 감독의 신임을 얻으며 토트넘의 중원을 책임졌다.

다음은 다빈손 산체스였다. 산체스는 2017년 아약스를 떠나 토트넘에 합류했다. 당시 이적료는 3,880만 파운드(약 611억 원). 초기에만 해도 토비 알더베이럴트, 얀 베르통언이 만든 아약스 출신의 센터백 계보를 이을 재목으로 평가 받았지만 불안한 수비로 경기력에 의문 부호가 붙고 있다.

3위는 무사 시소코였다. 시소크는 2016년 뉴캐슬 유나이티드를 떠나 토트넘으로 이적하며 이적료 3,150만 파운드(약 496억 원)를 기록했다. 측면이 아닌 중앙 미드필더로 본격적인 포지션 변화를 가져간 뒤에는 좋은 경기력을 보여주기도 했지만 지난 시즌에는 이전만 못한 활약을 펼쳤다.

이어 지오반니 로 셀소가 이름을 올렸다. 로 셀소는 레알 베티스에서 임대 후 완전 이적 방식으로 토트넘에 입단하면서 2,880만 파운드(약 454억 원)의 이적료를 기록했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강력하게 원했던 선수로 알려졌고, 조세 무리뉴 감독 부임 이후에는 많은 기회를 얻지 못했다.

마지막은 스티븐 베르바인이었다. 베르바인은 이들 중 가장 신입생으로 2020년 1월 이적시장을 통해 PSV아인트호벤을 떠나 2,700만 파운드(약 425억 원)의 이적료로 토트넘에 둥지를 틀었다. 맨체스터 시티을 상대로 데뷔전 데뷔골을 터뜨렸지만 지난 시즌에는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단 1골에 그쳤다.

이들을 영입하는데 투입된 단순 이적료만 계산해도 1억 7,910만 파운드(약 2,822억 원). 하지만 5명 중 지난 시즌 주전급 선수로 활약했다고 말할 수 있는 선수는 은돔벨레에 불과하다. 남은 4명은 EPL 기준 선발 출전 횟수가 20차례를 넘지 않는다. 특히 로 셀소는 18경기(선발11, 교체7) 출전이 전부다.

'스퍼스웹'을 통해 해당 사실이 알려지자 토트넘 팬들은 "우리 팀은 돈을 낭비하는 걸로는 세계 최고 수준이다", "엄청난 돈을 그냥 버렸다", "그냥 유소년 아카데미 선수들을 활용하는 것이 최선의 방책이다" 등 실소를 터뜨렸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VIEW
토트넘, '이적료 TOP5' 중 지난 시즌 주전급은 단 1명...팬들은 '실소' 물음표
21-07-18 21:08
11450
‘대회 첫 해트트릭’ 대한FC 이장현 “이제야 내 모습 찾았다” [금배] 군주
21-07-18 18:38
11449
건승요 장그래
21-07-18 17:23
11448
‘연봉 162억 유리몸’ 이적 무산, 바르셀로나 ‘골치 아프네’ 떨어진원숭이
21-07-18 16:27
11447
손흥민 자리인데…토트넘 나폴리 전설 오퍼 애플
21-07-18 15:04
11446
뻔뻔한 거짓말 릴레이...40년 역사 파탄 위기, 72G 출장 정지 선례가 발목? 손나은
21-07-18 13:37
11445
오늘도 날씨 미쳤네.. 가습기
21-07-18 12:43
11444
한화-키움, 의문의 6분 동석…왜 거짓 논란으로 커졌나 극혐
21-07-18 11:01
11443
어떻게 프로야구 선수가 유치원생 만 못한 거짓말을 하는가 미니언즈
21-07-18 09:54
11442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1-07-18 08:05
11441
KBO리그 8승 투수→ML 역수출 9승...팀내 ERA 1위 '성공 스토리' 뉴스보이
21-07-18 07:32
11440
SON 대환영 호재 "케인 토트넘 남고 베일 떠난다" 노랑색옷사고시퐁
21-07-18 04:29
11439
류현진 등판 예정 경기 우천 취소...하루 뒤 더블헤더 열린다 섹시한황소
21-07-18 03:08
11438
그냥 정배로 함 찍어봤는데 사이타마
21-07-18 01:38
11437
‘우승 청부사’의 추락... “공짜+퇴직금까지 드릴 테니 데려가세요” 불쌍한영자
21-07-17 23:04
11436
"손흥민, 토트넘과 '블록버스터급' 재계약 합의" 현지 보도 간빠이
21-07-17 21:01
11435
“류현진 아직도 토론토 경기한 적 없어” 美언론, 캐나다행 결정에 반색 치타
21-07-17 19:36
11434
박효준, 로스터 등록되자마자 대타·우익수로 빅리그 데뷔 불도저
21-07-17 18:21
11433
12년 만에 뭉친 경복고 동기, KCC서 재기 꿈꾼다 노랑색옷사고시퐁
21-07-17 17:45
11432
'멘탈 갑이네...' 그리즈만, 논란 중에도 축구화 자랑 섹시한황소
21-07-17 16:06
11431
샌디에이고 미쳤네 ㅋㅋ 홍보도배
21-07-17 14:51
11430
"이 톱스타들은 내년 여름 1년 남아요"...손흥민 포함 16인 공개 장사꾼
21-07-17 13:34
11429
선수단 호텔 드나들며 사적만남, KBO 뒤흔든 A씨는 대체 누구 오타쿠
21-07-17 12:18
11428
샌디에이고 김하성, 후반기 분위기 바꾼다...금발로 변신 가습기
21-07-17 11:02